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2024.04.13 (토)

  • 맑음속초16.5℃
  • 맑음19.9℃
  • 맑음철원21.8℃
  • 맑음동두천20.3℃
  • 맑음파주17.6℃
  • 맑음대관령14.8℃
  • 맑음춘천20.7℃
  • 맑음백령도8.6℃
  • 맑음북강릉17.9℃
  • 맑음강릉21.3℃
  • 맑음동해17.0℃
  • 맑음서울21.1℃
  • 맑음인천17.0℃
  • 맑음원주21.6℃
  • 맑음울릉도16.3℃
  • 맑음수원16.5℃
  • 맑음영월20.9℃
  • 맑음충주19.5℃
  • 맑음서산16.1℃
  • 맑음울진15.9℃
  • 맑음청주21.9℃
  • 맑음대전21.4℃
  • 맑음추풍령18.8℃
  • 맑음안동22.2℃
  • 맑음상주21.3℃
  • 맑음포항20.9℃
  • 맑음군산15.2℃
  • 맑음대구22.0℃
  • 맑음전주18.9℃
  • 맑음울산16.3℃
  • 맑음창원16.4℃
  • 맑음광주20.4℃
  • 맑음부산17.0℃
  • 맑음통영16.3℃
  • 맑음목포15.8℃
  • 맑음여수17.4℃
  • 맑음흑산도13.1℃
  • 맑음완도15.9℃
  • 맑음고창15.8℃
  • 맑음순천15.9℃
  • 맑음홍성(예)17.7℃
  • 맑음19.3℃
  • 맑음제주18.1℃
  • 맑음고산16.4℃
  • 맑음성산15.2℃
  • 맑음서귀포17.1℃
  • 맑음진주17.1℃
  • 맑음강화16.3℃
  • 맑음양평22.5℃
  • 맑음이천22.5℃
  • 맑음인제17.9℃
  • 맑음홍천21.1℃
  • 맑음태백15.2℃
  • 맑음정선군18.6℃
  • 맑음제천17.5℃
  • 맑음보은18.7℃
  • 맑음천안19.5℃
  • 맑음보령14.2℃
  • 맑음부여19.3℃
  • 맑음금산20.9℃
  • 맑음20.8℃
  • 맑음부안15.6℃
  • 맑음임실19.0℃
  • 맑음정읍16.8℃
  • 맑음남원21.4℃
  • 맑음장수16.8℃
  • 맑음고창군15.9℃
  • 맑음영광군15.3℃
  • 맑음김해시17.7℃
  • 맑음순창군19.7℃
  • 맑음북창원19.3℃
  • 맑음양산시17.5℃
  • 맑음보성군15.8℃
  • 맑음강진군16.8℃
  • 맑음장흥15.7℃
  • 맑음해남16.2℃
  • 맑음고흥15.4℃
  • 맑음의령군20.7℃
  • 맑음함양군17.9℃
  • 맑음광양시18.3℃
  • 맑음진도군15.4℃
  • 맑음봉화17.0℃
  • 맑음영주18.6℃
  • 맑음문경19.1℃
  • 맑음청송군17.0℃
  • 맑음영덕16.0℃
  • 맑음의성18.8℃
  • 맑음구미19.6℃
  • 맑음영천19.9℃
  • 맑음경주시16.9℃
  • 맑음거창18.1℃
  • 맑음합천21.4℃
  • 맑음밀양19.5℃
  • 맑음산청19.8℃
  • 맑음거제16.3℃
  • 맑음남해16.0℃
  • 맑음17.4℃
기상청 제공
영광에서 펼쳐진 향연 첫 프로복싱 대회와 복싱협회장 취임식 성료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광에서 펼쳐진 향연 첫 프로복싱 대회와 복싱협회장 취임식 성료

새롭게 취임한 영광복싱협회장과 함께 펼쳐진 프로복싱의 짜릿한 승부
이호수 대회장 주재하에 펼쳐진 열정의 무대, 영광 복싱계의 신호탄 불어넣어

ㅎㅎ.jpg

지난 18일, 홍농에 위치한 채승곤KO복싱클럽에서는 복싱계의 새로운 장을 여는 제1회 전남 프로복싱 대회가 성대하게 개최되었다. 이번 행사는 새롭게 취임한 영광복싱협회장의 취임식과 함께 열렸으며, 이호수 대회장의 주재 아래, 한국권투협회의 공식 인정을 받아 성황리에 진행되었다.

권투관장협의회 주최, 채승곤KO복싱클럽과 영광복싱협회의 주관으로, 이호수 대회장, 정병환 영광체육회장, 그리고 이기혁 신임 영광복싱협회장 등 지역 스포츠계의 주요 인사들이 대회 운영에 참여했다. 또한 강종만 영광군수,전남도의회 의원 등 지역 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유튜브 ‘꼰투TV’를 통해 생중계되었다.

이날 대회는 영광 출신 복서 5명을 포함하여 총 5경기가 진행되었다. 대회의 하이라이트는 중학생 복서 이승찬, 김민성의 프로테스트로 시작하여, 슈퍼플라이급과 헤비급에서의 치열한 난타전, 슈퍼웰터급에서의 기술적인 대결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체급에서의 경기가 펼쳐졌다. 특히 주희건 선수와 이재우 선수가 각각 KO승을 거두며 관중들에게 짜릿한 승리의 순간을 선사했다.

ㅎㅎㅎ.jpg

대회 후반에는 한국권투협회(KBA)로부터 이기혁 신임 영광복싱협회장에게 감사패가 수여되어, 지역 체육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는 시간도 가졌다. 또한, 이우준 선수와 성사무엘 선수의 슈터웰터급 국내 랭킹전은 관중석을 열광의 도가니로 만들며 이우준 선수의 레프트훅 KO승은 대회의 하이라이트 중 하나로 꼽혔다.

영광체육회 관계자는 “이번 대회는 영광 복싱의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중요한 이정표다. 우리 지역의 젊은 선수들이 국내외 무대에서 빛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과 관심이 필요하다”며 “오늘 대회의 성공이 앞으로 영광 복싱의 발전을 위한 견고한 기반을 마련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특히 이번 대회를 통해 영광군은 물론 전남 지역 복싱의 잠재력과 가능성을 다시 한번 확인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는 여론이다. ‘헝그리 복서’의 정신을 계승해 나가며, 지역 복싱계의 발전과 함께 청소년들에게 꿈과 희망을 제공하는 기회가 앞으로도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